top01.html
MAIN HOME 신문광고 견적내기 신문광고 조선에듀케이션 찾아오는 길 신문광고회사 사이트 맵
EDUCHOSUN NEWSPAPER ADVERTISING
신문광고 소개 신문광고 견적내기 신문광고 상담문의 신문광고 포트폴리오 신문광고회사 조선에듀케이션 소개 광고대행사 배너광고 상품 광고대행사 영상광고 상품
 
신문광고 상담문의
신문에 기사제보 하기 기사제보
에듀앤라이프 공지사항 공지사항
신문관련 자주묻는 질문 자주묻는 질문
신문광고전문 대행사 에듀앤라이프 모회사 탑랭키 채용정보 채용정보
신문광고전문 대행사 에듀앤라이프 모회사 탑랭키 이력서 제출 이력서접수
 
신문광고 대행사 에듀앤라이프 대표전화
신문광고대행사 찾아오는 길
 
HOME > 상담문의 > 기사제보
 
 
제목   원익그룹 SEMI 국제 반도체 장비 재료 협회 회장 취임
이 름  그룹홍보팀 작성일  2015-07-20
이메일  jwseo@wonik.co.kr 휴대전화  
내용
원익 이용한 회장이 ‘SEMI’(국제 반도체 장비 재료 협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용한 회장은 7월14일부터 16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Moscone Center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산업 전시회 ‘SEMICON WEST(세미콘 웨스트)’에서 2015년 7월15일자로 ‘SEMI’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용한 회장의 임기는 2년으로, ‘SEMI’ 1,900여 개 회원사를 대표해 ‘SEMI’를 이끌어가게 됐다.

‘SEMI’(Semiconductor Equipment and Materials International)는 국제 반도체 장비 재료 협회로, 마이크로 및 나노 전자산업의 제조공급망을 지원하는 글로벌 산업협회다. 미국, 한국, 중국, 독일, 일본 등 전세계에 13개 지사를 두고 있으며, 1,900여 개의 회원사가 가입돼 있다.

SEMI는 반도체, 태양광(PV), LED, 평면 디스플레이(FPD), 미세전자기계시스템(MEMS), 인쇄 및 유연전자, 마이크로 및 나노 관련 전자 등의 분야를 지원하고 있으며, 40년 넘게 전 세계 비즈니스와 시장의 성장을 선도하기 위해 고안된 프로그램, 프로젝트, 활동 등을 통해 협회 회원사 및 협회가 대변하는 산업을 지원해 왔다.

또한 SEMI는 전 세계 모든 주요 전자 제조 지역에 글로벌 지사를 두고 각종 활동과 행사를 개최하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회원사를 지원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매년 ‘SEMICON KOREA’가 개최되고 있다.

원익 이용한 회장은 이번 ‘SEMI’ 회장 취임에 대해 “국제 반도체 재료협회(SEMI) 회장을 맡게 돼 영광이다. 앞으로 한국 반도체 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는 소감과 함께 “한국은 물론, 전세계 반도체 산업의 발전과 회원사들의 새로운 시장 기회 발굴 및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활동과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원익은 국내 반도체 장비-재료 산업을 이끌고 있는 ㈜원익아이피에스, (주)원익큐엔씨, ㈜원익머트리얼즈, ㈜테라세미콘 등의 계열사로 구성되어 있다.

파일첨부   DSC00521(수정).jpg    
 
       
 
EDUCHOSUN

신문광고 대행사 견적요청
l
신문광고 대행사 자주묻는 질문
l
신문광고 대행사 소개
l
신문광고 대행사 찾아오는 길
l
부고 비상연락망 : 02-777-7827
l
전국 신문광고 상담 : 02-332-2014
 조선에듀케이션 센터장 : 김재봉   l   광고문의 전화 : 02-777-7826(광고, 공고, 부고접수)   l   팩스번호 : 02-332-8498
 탑랭키  l  주소 : 서울시 은평구 응암동 109-3   l   사업자 : 114-07-87998(기업은행 계좌번호)   l   Email : yedan205@naver.com
 장애인기업 : 제 0011-2021-01683 호  l  통신판매업 : 제 2021-서울은평-2222 호    Copyright edu-Chosun.com 2005 All Rights Reserved.

 

 
 
신문광고 상담전화문의
신문광고성기사, 기사제보
신문광고 대행사 네이버블로그
신문광고 온라인 견적요청
신문광고비용 온라인카드결제, 프리결제